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12 오전 11:48:1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대한안경사협회-월드쉐어, 소외계층 ‘희망의 빛’ 찾아주기 기부 단말기 사업 업무협약 체결


사회복지동행 기자 / dhc5173@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13일
ⓒ 동행신문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쉐어와 (사)대한안경사협회가 저시력 소외계층을 돕기 위한 희망의 빛 캠페인 활동을 위한 사회공헌 업무협약을 11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을 통해 월드쉐어는 대한안경사협회와 함께 전국 1만여 안경원 중 우선적으로 200곳에 기부 단말기를 설치할 예정이며, 추후 대한안경사협회 산하 16개 시도지부를 통해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우선 3월 12일 인천시 안경사회부터 시작되는 안경사 보수교육을 통해 희망의 빛 캠페인 및 기부문화 확산을 위한 활동을 활발하게 전개할 예정이다.

대한안경사협회와 월드쉐어의 인연은 2018년 탄자니아 알비노 안경지원사업 및 해외봉사 활동을 진행하며 시작된 것으로 당시 안경사협회 봉사단은 탄자니아 신양가, 다르에스살람 지역을 방문해 알비노 아동 등 500명에게 안경과 선글라스를 맞춰주면서, 현지의 뜨거운 호응을 얻은 것은 물론 대한민국 안경사들의 우수성을 널리 해외까지 알리는 계기가 되었다.

이 외에도 국내외의 다양한 곳에서 안경을 통한 봉사를 펼치고 있는 대한안경사협회는 더 많은 저시력 소외계층에게 안경으로 희망을 전하고자 월드쉐어와 업무협약을 맺게 된 것이다.

대한안경사협회 김종석 회장은 “안경사는 보건의료인으로 국민의 눈을 다루는 전문가인 만큼 당연히 가진 재능을 나누는 봉사를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저시력 소외계층을 돕는 일에는 안경사들이 한마음으로 앞장서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월드쉐어 이정숙 이사는 “저시력 아동에게 안경은 단순히 현재의 시력교정이 아닌 미래의 희망을 만들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주는 것이다. 아이들이 직접 책을 읽을 수 있고, 공부를 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주시는 데 대해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협약식으로 전국 안경원에 배포될 기부 단말기는 후불교통카드나 모바일 결제 수단을 단말기에 터치하면 간편하게 기부에 동참할 수 있다.

월드쉐어 개요

월드쉐어는 국제구호 NGO단체로서 전 세계 30여개국에서 아동그룹홈과 1:1아동결연, 식수 개선사업, 긴급구호, 해외봉사단 파견 등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월드쉐어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회복지동행 기자 / dhc5173@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13일
- Copyrights ⓒ동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동영상
가장 많이 본 뉴스
지역행사
지역탐방
상호: 동행신문 / 주소: 부산 금정구 구서온천천로 63 아름베스티빌 201호 / 발행인: 정은호 / 편집인 : 배한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은호
mail: dhc5173@naver.com / Tel: 051-582-3253 / Fax : 051-582-3253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부산, 아00251 / 등록일 : 2015년 11월 02일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